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로고

신홍철 설악면 주민자치위원장 “살기 좋은 설악면 만들 것…문화갈증 해소”

GCTN.가평문화관광신문 | 기사입력 2022/01/12 [17:58]

신홍철 설악면 주민자치위원장 “살기 좋은 설악면 만들 것…문화갈증 해소”

GCTN.가평문화관광신문 | 입력 : 2022/01/12 [17:58]

▲ 신홍철 설악면 주민자치위원장 “살기 좋은 설악면 만들 것…문화갈증 해소”

 

올해 가평군 설악면 주민자치위원회가 새롭게 출범했다. 

 

지난 11일 주민자치위원회는 신임 위원장 신홍철씨를 필두로 24명의 위원들이 똘똘 뭉쳤다. 

 

신 위원장은 “가평군 설악면은 서울 인근지역과 가깝고 교통이 발달돼 있다. 주민들의 여가활동 및 취미생활 등 문화갈증을 해소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할 예정”이라고 말했다. 

 

이어 “주민자치는 개인적인 견해로는 주민들이 스스로 잘 살아갈 수 있도록 개선사항을 해결하고 발전하는 것이 근본이라고 생각한다. 행정이 아닌 주민들이 무엇을 원하고 불편해하는지 주민들과 소통하면서 최선을 다할 것”이라고 전했다. 

 

신 위원장은 지역주민들을 위한 편의시설도 만들고 싶다고 손꼽았다. 

 

현재 설악면에는 임시터미널이 조성돼 있지만 주민들과 합심해 편의시설을 갖춘 터미널을 조성하고 싶다며 학생들이 묵안리 또는 가일리를 갈 때 1시간 넘게 버스를 기다린다고 한다. 

 

대기할 수 있는 공간이 있지만 밀폐돼 있기 때문에 좀 더 안정적이고 책도 읽을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할 생각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. 

 

신 위원장은 “위원분들과 협력해서 주민들의 민원도 해결하고 발전할 수 있는 지역이 되도록 노력하겠다”고 전했다.  

 

한편 올해 설악면 복지사업을 살펴보면 ▲찾아먹는 복지서비스 ▲설악소통마당 ▲찾아가는 말벗 서비스 ▲취업연계 전문기술 교육 ▲행복돌봄센터 설치 추진 ▲짬짬이 엄마가 필요해! ▲알고보면 쓸모있는 법률상담(알쓸범담) 등이 있다. 

 

GCTN.가평문화관광신문

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토뉴스
메인사진
HWPL, 5‧25 세계평화선언문 제9주년 기념식 개최
1/46